나홍진 '곡성'은 어떤 영화?..미스터리+스릴러

전형화 기자 / 입력 : 2016.04.14 18:30 / 조회 : 1065
  • 글자크기조절
image


나홍진 감독의 '곡성'이 제69회 칸국제영화제 비경쟁 부문에 초청됐다.

14일(현지시간) 칸국제영화제 집행위원회는 경쟁부문, 비경쟁 부문, 미드나잇 스크리닝, 주목할만한 시선 등 공식 부문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곡성'은 비경쟁 부문에 초청됐다.

이로써 나홍진 감독은 연출작 세 편 모두 칸국제영화제에 초청돼 '칸의 총아'라는 수식어가 붙게 됐다. 나홍진 감독은 데뷔작 '추격자'가 칸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에, 두 번째 영화 '황해'가 주목할만한 시선 부문에 초청됐었다.

'곡성'은 한적한 시골 마을에 이상한 일본인이 찾아오면서 괴기스러운 일이 계속 벌어지자 이를 해결하려는 경찰과 박수무당의 이야기를 다룬다. 나홍진 감독의 신작에 곽도원과 황정민, 천우희 등 쟁쟁한 배우들이 출연해 기대를 모았다. 이십세기 폭스코리아가 투자배급하는 '곡성'은 당초 지난해 개봉을 염두에 뒀으나 완성도와 시기 조절을 하다가 5월12일 개봉을 확정했다.

'곡성'은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을 받아왔던 나홍진 감독 영화 중 처음으로 15세 이상 관람가라는 점에서 흥행에 호재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칸 프리미엄까지 더해진 '곡성'이 관객에 어떤 평가를 받게 될지 관심이 쏠린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