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대표2' 수애 "오달수와 모닝술..유혹 뿌리칠 수 없었다"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6.07.27 07:00 / 조회 : 2130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수애 / 사진=홍봉진 기자


배우 수애가 오달수와 함께 마시는 모닝술의 유혹을 뿌리칠 수 없었다고 말했다.

지난 26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 메가박스에서 영화 '국가대표'(감독 김종현) 언론배급 시사회가 열렸다. 수애는 이날 시사회 이후 진행 된 미디어데이에 참석해 영화에 대한 뒷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오달수는 "밤새 촬영하고 아침에 촬영을 마치면 설렁탕집에서 한잔 했다"라며 "수애씨랑 같이 술을 마셨는데 좋았다"라고 말했다.

수애는 "오달수 선배님과 함께 마시는 모닝술의 유혹을 뿌리칠 수 없었다"라며 "한잔 하고 갈 사람 있냐고 물어보면 내가 손을 들었다"라고 밝혔다.

그러자 하재숙은 "여배우라 관리 하느라 안 먹을 줄 알았는데 아침에 설렁탕을 먹고 가서 자더라"라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국가대표2'는 동계 올림픽 유치를 위해 급조된 한국 최초 여자 아이스하키팀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8월 10일 개봉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