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크릿, 10월 전속계약 만료..TS "재계약 여부 논의中"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6.08.15 11:14 / 조회 : 2127
  • 글자크기조절
image
걸그룹 시크릿 /사진=스타뉴스


걸그룹 시크릿(한선화 전효성 송지은 정하나)이 오는 10월 전속 계약 만료 시점을 앞두고 재계약 여부를 논의 중이다.

시크릿 소속사 TS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5일 스타뉴스에 "시크릿 멤버 4명 전원이 오는 10월 전속 계약 만료를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이어 재계약 여부 등에 대해 조심스러운 입장을 전하며 "아직 확정된 것은 아무 것도 없다. 좀 더 논의가 필요한 부분이며 아직 언급되기 이른 측면이 있다"고 설명했다.

시크릿은 지난 2009년 데뷔, '매직' '마돈나' '샤이보이' '별빛달빛' '토크 댓' 등 강렬한 댄스곡부터 부드러운 멜로디의 음악까지 다양한 장르를 소화하며 인기 걸그룹으로서 면모를 보였다.

시크릿은 이후 각 멤버들의 솔로 활동을 이어가며 활동 영역을 넓혀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