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폐공사, 송중기·송혜교 기념메달 만든다..'태후'의 힘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6.10.05 15:44 / 조회 : 19733
  • 글자크기조절
image
한류스타 공식메달 디자인 안(최종) / 사진제공=조폐공사


한류스타 송중기 송혜교의 기념메달이 나온다.

5일 한국조폐공사(사장 김화동)는 ㈜솔잎엔터테인먼트(대표 서정희)와 함께 11월부터 한류 열풍을 몰고온 드라마 '태양의 후예'의 주역인 송중기와 송혜교, 일명 '송송커플' 공식기념메달을 출시한다.

조폐공사는 화폐제조 기술 중 하나인 특수 압인기술을 적용하여 고품위의 '태양의 후예' 공식기념메달을 제조‧공급하고, ㈜솔잎엔터테인먼트는 '송송커플'의 초상권을 공사에 독점 제공하는 한편, 공식기념메달의 국내외 영업 및 판매 역할을 담당한다.

이번에 출시되는 메달은 세트 3종과 단품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세트제품은 금세트(금·은·은), 은세트(은·은·은), 동세트(동·은·은)이고, 단품으로는 금, 은, 동 메달이 각각 출시된다.

금메달은 중량 19g, 30mm 크기로 출시되며, 은메달은 중량 120g, 크기 60mm, 동메달은 중량 95g(크기 60mm), 중량 30g(크기 40mm) 두 종류이며, 메달 소재에 따라 중량 및 크기를 달리하여 다양하게 출시할 예정이다.

기념메달의 앞면에는 드라마 '태양의 후예' 주인공인 송중기, 송혜교 커플의 얼굴 모습을 압인하고 채색작업을 하여, 실제 모습과 비슷한 생동감을 줬다. 뒷면에는 '태양의 후예' 촬영지인 그리스 나바지오 해변에 있는 난파선의 모습이 담겼다.

조폐공사는 짝퉁제품 유통을 막기 위해 공사 특허 기술인 잠상기법을 메달에 적용하였으며, 공사가 직접 제작한 특수 보안용지를 사용한 보증서를 함께 제공하여 메달의 가치를 높였다는 설명이다.

이들은 "조폐공사는 세계적인 대한민국 한류문화의 부가가치를 더한 한류스타 공식기념메달 사업을 민간기업과의 협업하여 「창조경제와 문화융성」이라는 정부 시책에 적극 동참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현록|roky@mtstarnews.com 트위터

스타뉴스 영화대중문화 유닛 김현록 팀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