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일 결혼' 조안 "예쁘고 행복한 가정 만들 것" 소감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6.10.10 09:17 / 조회 : 5251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도도엔터테인먼트


배우 조안(34)이 3살 연상 일반인 남자친구와 결혼하는 소감을 밝혔다.

조안은 10일 소속사 ㈜도도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서로 배려하고 존중하며 예쁘고 행복한 가정을 만들어가겠다"며 "리고 연기자로서 더욱 성숙한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조안은 오는 28일 오후 1년 교제한 남자친구와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백년가약을 맺는다. 소속사 관계자는 "예비신랑은 조안보다 3살 연상의 훤칠한 키와 준수한 외모를 지닌 IT업계 종사자로 오랫동안 근무해 온 일반인"이라고 전했다.

소속사 측은 이어 "(조안이) 평소 겸손하고 배려심 많은 예비신랑의 모습에 반해 결혼을 결심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조안은 2001년 배우로 데뷔해 '여고괴담', '킹콩을 들다', '돌려차기', '홀리데이', '바다위의 피아노', '소리굽쇠' 등 다수의 영화에 출연했으며, SBS '세자매', KBS 1TV '광개토대왕', MBC '빛나는로맨스', OCN '특수사건전담반' 등 드라마에서도 왕성한 연기 활동을 펼치며 활약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