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타곤 신원 "비스트·비투비 이름에 먹칠하지 않는 후배 될 것"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6.10.10 17:00 / 조회 : 501
  • 글자크기조절
image
펜타곤 멤버 신원/사진=이기범 기자


10인조 신인 보이그룹 펜타곤(진호, 후이, 홍석, 이던, 신원, 여원, 옌안, 유토, 키노, 우석) 멤버 신원이 같은 소속사 식구 큐브엔터테인먼트에 소속된 선배 가수들의 이름에 먹칠하지 않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신원은 10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세빛둥둥섬 가빛섬에서 열린 펜타곤 데뷔 쇼케이스에서 "저희 소속사에 비투비 멤버 은광 선배님이 조언을 잘 해주신다"고 말했다.

신원은 "비투비 선배도 데뷔하기 전에 비스트 선배에게 조언을 들었다고 한다"며 "그게 저희한테까지 이어져 좋은 대물림인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비스트, 비투비 선배의 이름에 먹칠하지 않는 후배가 되고 싶다"고 덧붙였다.

펜타곤은 큐브엔터테인먼트가 비투비 이후 4년여 만에 선보이는 신인 보이그룹이다. 10일 0시 발매된 첫 번째 미니앨범 '펜타곤(PENTAGON)'은 타이틀 곡은 '고릴라(Gorilla)'를 포함해 'Wake Up'(Intro), '펜타곤(PENTAGON)', '미지근해', 'Smile' '귀 좀 막아줘', 'You Are' 등 총 7곡이 수록되어 있다.

'고릴라'는 웅장하고 강렬한 비트의 브라스 사운드가 돋보이는 힙합 곡이다. 사랑하는 여인을 향한 남자의 마음을 고릴라에 빗대어 야성적이고 역동적으로 풀어냈다. 엑소의 '으르렁', 레드벨벳의 'Dumd Dumb' 등의 작사가 서지음이 참여했다. 또 펜타곤 멤버 이던이 랩 메이킹에 참여했다.

한편 펜타곤의 팀명은 오각형을 의미한다. 아이돌이 갖춰야 할 다섯 가지 요소인 보컬&랩, 댄스, 팀워크, 끼, 마인드를 완성해 완벽한 그룹이 되겠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