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아름 "정직하게 최선다하는 사람들 행복한 나라였으면" 심경고백

임주현 기자 / 입력 : 2016.10.30 11:34 / 조회 : 121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정아름 인스타그램


정아름 트레이너가 최근 늘품체조 논란에 대한 심경을 고백했다.

정아름은 30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응원해주시고 힘내라고 해주시는 지인분들 팬여러분 그리고 모든 분들 감사합니다. 15년 동안 일 하면서 처음으로 부끄럽지 않게 자존심 지키며 열심히 살아온, 살고 있는 것에 대해 근본적인 회의감을 느꼈었습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정아름은 "전 그냥 좋아하는 일에 미쳐서 파이팅 넘치는 하루를 살고 사랑하는 사람에게 아름답고 소중한 여자로 행복하고 싶을 뿐이에요. 정직하게 자신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는 사람들이 행복할 수 있는 나라였으면 좋겠습니다. 좋은 밤 되세요"라고 덧붙였다.

한편 정아름은 최근 그가 만든 '늘품체조'가 박근혜 대통령의 비선 실세로 지목된 최순실의 측근 차은택과의 친분으로 인해 국민체조로 선정됐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이에 정아름은 차은택과 친분이 없다고 강력 반박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임주현|imjh21@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유닛 소속 임주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