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운도 아들 루민, 입대 뒤늦게 알려져 "잘 다녀올게"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6.12.13 15:59 / 조회 : 342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루민 인스타그램


가수 설운도의 아들 루민(26·본명 이승현)이 입대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루민은 지난 달 중순 경기 양평군에 위치한 신병교육대대에 입소한 것으로 13일 확인됐다.

루민은 앞서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머리를 짧게 깎고 있는 모습을 공개하며 이 같은 사실을 알리기도 했다.

그는 "군대 건강히 잘 다녀올게요"라는 짧은 소감을 전하며 입대에 대한 아쉬움을 달랬다.

한편 루민은 지난 2010년 '이유'라는 예명으로 그룹 포커즈의 멤버로 데뷔했다. 팀 탈퇴 후 2013년부터 7인조 그룹 엠파이어 멤버로 활동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