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봉순' 박보영, 박형식 위협 괴한 맨손으로 제압

김수정 인턴기자 / 입력 : 2017.03.17 23:53 / 조회 : 148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JTBC '힘쎈여자 도봉순' 방송화면 캡처


'힘쎈여자 도봉순'에서 박보영이 박형식을 구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극본 백미경·연출 이형민, 제작 JS픽쳐스 드라마하우스)에서 도봉순(박보영 분)이 위험에 처한 안민혁(박형식 분)을 구했다.

이날 방송에서 도봉순은 연쇄살인범의 위협을 피하기 위해 안민혁의 집에서 지냈다. 안민혁과 도봉순이 각자의 방에서 잠이 든 사이 괴한이 침입했고 안민혁의 목에 칼을 들이밀었다.

도봉순은 맨손으로 괴한을 때려잡았고, 던전에 묶어뒀다. 안민혁은 괴한의 핸드폰을 압수했고, 이튿날 아침 괴한의 핸드폰으로 걸려온 백탁(임원희 분)의 전화를 받았다. 안민혁은 백탁이 자신을 위협하려 했음을 깨달았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