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음주운전 물의' 구재이 '팔로우미8' MC 결국 하차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7.06.20 10:23 / 조회 : 985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스타뉴스


음주운전으로 경찰에 적발돼 물의를 빚은 모델 겸 연기자 구재이(31)가 '팔로우미8'에서 결국 하차한다.

20일 방송가에 따르면 구재이는 패션앤 뷰티 프로그램 '팔로우미8' MC에서 하차한다.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빚은 것에 대한 책임을 지고 제작진과 협의 끝에 하차하기로 결정했다.

'팔로우미8'는 애초 이미 촬영한 구재이의 출연분을 편집해서 오는 22일 예정대로 방송을 내보낼 계획이었으나 결방으로 가닥을 잡았다. 추후 녹화 시기와 후임 MC는 미정이다.

앞서 구재이는 지난 3월 2일부터 '팔로우미8' MC로 활약해왔다. 하지만 지난 15일 음주운전으로 경찰에 적발된 사실이 세간에 알려지면서 MC 자리를 내려놓게 됐다.

한편 구재이는 지난 15일 오후 11시 40분께 서울 용산구 하얏트호텔에서 한남대교 방면으로 운전을 하던 중 음주 단속에 적발됐다. 당시 혈중 알코올농도는 0.051%로 면허 정지 수준이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이에 구재이 소속사 마이컴퍼니는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 드린 점 다시 한 번 사죄의 말씀 드린다"며 "앞으로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주의 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