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즌 1호포' 김문호 "첫 홈런 기쁘지만, 출루에 더 신경쓸 것"

수원=심혜진 기자 / 입력 : 2017.06.20 21:49 / 조회 : 4934
  • 글자크기조절
image
김문호.



롯데 자이언츠 김문호가 맹타를 휘두르며 팀 승리에 기여했다.

롯데는 20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kt와의 원정경기서 10-2로 승리했다. 이로써 롯데는 6연패 탈출에 성공했다.

이날 5번 타자 겸 좌익수로 선발 출장한 김문호는 홈런 포함 4타수 2안타 3타점 맹타를 휘둘렀다.

3회 1타점 적시타를 때려낸 김문호는 팀이 5-0으로 앞선 5회초 1사 1루서 상대 선발 고영표의 3구 투심을 받아쳐 투런 홈런을 때려냈다. 올 시즌 1호 홈런과 멀티히트를 완성한 순간이다.

경기 후 김문호는 "팀이 연패 중이라 아무래도 분위기가 좋지 않았다. 다시 좋은 분위기를 만들기 위해 나도 최선을 다해야 하고, 모든 팀원이 이기려고 노력하고 있다. 오늘 첫 홈런을 만들어서 기쁘지만 장타를 만들려고 생각하지는 않고 정확하게 맞추고 출루에 신경써서 팀의 보탬이 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