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쇼' 박명수 "개그맨 후배들 연락 안될때 씁쓸"

정현중 인턴기자 / 입력 : 2017.08.16 11:41 / 조회 : 63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스타뉴스


개그맨 박명수가 개그맨 후배들에 대한 애정을 과시했다.

박명수는 16일 오전 KBS 쿨 FM '박명수의 라디오쇼'를 생방송으로 진행 중 개그맨 후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박명수는 신입 개그맨 후배들에게 농담을 건넸던 일을 떠올리며 "그때가 참 좋았다"며 "요즘 개그맨분들 코미디 자체가 없어져서 타 방송일 경우 그런 후배들을 보지도 못하고 연락도 못 할 때 마음이 씁쓸한 느낌이 든다"고 밝혔다.

박명수는 "신입이 들어오면 밥도 사서 좀 먹이고 집에도 데려가고 싶고 그렇다"며 애정을 과시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