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박, 멸종 위기 동물 보호 캠페인 '세이브 투게더' 첫 주자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8.03.05 09:52 / 조회 : 69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aveTogether(세이브 투게더)' 캠페인 영상 캡처


가수 존박이 내셔널지오그래픽 특별전 '포토아크(Photo Ark)'와 함께하는 '#SaveTogether(세이브 투게더)' 캠페인의 첫 주자로 나섰다.

존박은 5일 온라인과 SNS 등을 통해 공개된 캠페인 영상에서 특유의 부드러운 음성으로 캠페인 멘트를 호소력 있게 전달했다.

존박이 나선 '#SaveTogether(세이브 투게더)' 캠페인은 내셔널지오그래픽이 생물다양성과 종 보전의 사명을 가지고 시작한 포토아크(Photo Ark)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더 많은 사람들에게 생물다양성을 알리기 위한 캠페인이다.

포토아크 프로젝트는 내셔널지오그래픽의 대표 작가 조엘 사토리(Joel Satore)가 시작한 21세기 내셔널지오그래픽의 가장 중요한 프로젝트로 지구 상의 모든 생물종은 크든 작든 다 동일하며 그 가치를 가지고 있다는 사실을 널리 알리는 목적을 가지고 있다.

국내에서는 오는 5월 27일까지 용산 전쟁기념관에서 약 10여년 간의 프로젝트의 중반부를 집대성한 '내셔널지오그래픽 특별전 Photo Ark : 동물들을 위한 방주'를 통해 더 상세히 접할 수 있다.

내셔널지오그래픽 특별전 '포토아크'와 함께하는 '#SaveTogether(세이브 투게더)' 캠페인은 연예 웹진이자 페이스북의 대표 엔터테인먼트 페이지인 '디즈컬(Dizcul)' 등을 통해 대중들에게 공개되며 향후 존박의 뒤를 이을 스타들의 참여가 기대를 모으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