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무엘, 웹드라마 '복수노트2' 주연 발탁..첫 연기도전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8.05.14 08:51 / 조회 : 128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무엘


가수 사무엘(Samuel)이 생애 첫 연기에 도전한다.

14일 소속사 소속사 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는 "사무엘이 웹드라마 '복수노트2' 주연으로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사무엘의 첫 연기도전으로, 무대 위에서 화려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퍼포먼스를 선보였던 사무엘이 드라마에서는 어떤 색다른 모습을 선보일지 팬들의 궁금증을 자아낸다.

극 중 사무엘이 맡은 배역 로빈은 여주인공 오지나(안서현 분), 또 다른 남주인공 제이(지민혁 분)와 삼각 로맨스 관계에 놓이는 남자 주인공으로, 반항아 기질이 다분한 차갑고 시크한 성격의 소유자다.

드라마나 영화 속에서 반항아 캐릭터는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는 매력적인 역할인 만큼, 사무엘이 이를 어떻게 소화해낼지 벌써부터 관심이 쏠리고 있다.

사무엘이 출연을 확정 지은 ‘복수노트2’는 이름만 쓰면 복수가 이뤄지는 복수노트 앱을 통해 자신을 억누르는 현실을 극복하고 첫사랑을 만나는 과정을 그리는 하이틴 로맨스 드라마로, 지난해 방영된 시즌1은 1100만뷰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할 정도로 많은 인기를 얻은 바 있다.

현재 방송 편성을 조율 중인 ‘복수노트2’는 올 여름방학 방영을 목표로 촬영에 돌입한다.

한편, 사무엘은 이달 말 리패키지 앨범 '틴에이저'로 컴백한다. 이번 앨범에는 Mnet '고등래퍼2'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이로한이 신곡 피처링으로 참여해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