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성용, SNS에 이적 알려.."스완지 팬들 미안하고 감사"

한동훈 기자 / 입력 : 2018.05.14 10:56 / 조회 : 2761
  • 글자크기조절
image
기성용 인스타그램 캡처.


기성용(29)이 SNS를 통해 스완지시티를 떠난다고 알렸다.

기성용은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완지시티 팬들을 향한 작별 인사말을 올렸다.

올 여름 스완지시티와 계약이 종료되는 기성용은 꾸준히 이적설에 휘말렸는데 이에 관한 입장을 자신이 밝힌 것은 처음이다.

기성용은 "스완지시티에서 뛴 5년은 매우 특별한 시간이었다. 매 경기 항상 열정적으로 응원해준 모든 팬들께 감사하다"고 돌아봤다.

이어 "우리가 꾸준한 성적을 내지 못해 미안하다. 올 시즌은 특히나 실망스럽다"고 기대에 부응하지 못한 점을 아쉬워했다.

그러면서도 "동료들 덕분에 경기장 안팎에서 행복했다. 스완지는 반드시 강해져서 돌아올 것이다. 모두에게 행운을 기원한다"고 응원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