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법남녀' 정유미, 허당 검사로 등장..첫사건 맡았다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8.05.14 22:18 / 조회 : 122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방송화면 캡처


정유미가 금수저 발랄한 검사로 첫등장 했다.

14일 오후 MBC 새 월화드라마 '검법남녀'’(극본 민지은 원영실·연출 노도철)가 첫방송 됐다.

사법연수원을 톱으로 졸업한 은솔(정유미 분)은 동부지법으로 발령 받았다.

금수저인 은솔은 스포츠카를 타고 검찰청에 출근, 대학교 선배 강현(박은석 분)을 만나 환영 받았다.

이어 은솔은 재벌가 사모가 살해당한 첫 사건을 맡으며 앞으로 전개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검법남녀'는 완벽주의에 까칠한 성격을 가진 법의학자 백범과 발랄함과 따뜻함, 허당기를 갖춘 신참 검사 은솔의 특별한 공조 수사를 다룬 작품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