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한동민의 훈훈한 선행, 저소득층 환자 후원

김우종 기자 / 입력 : 2018.05.27 14:42 / 조회 : 4816
  • 글자크기조절
image
SK 한동민(가운데) /사진=SK와이번스 제공



홈런도 잘 치는 SK 한동민은 마음씨도 훈훈하다.

SK 와이번스는 지난 26일 오후 4시 30분 인천SK행복드림구장 그라운드에서 인천 지역 연고 병원인 부평우리치과(대표원장 김재인)와 함께 ‘희망 홈런' 캠페인 협약식을 열었다.

‘희망 홈런' 캠페인은 SK와이번스가 지역 기업,관공서,단체들과 결합해 인천지역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꿈과 희망을 전달하는 '오픈 커뮤니티 플랫폼'에 기반한 사회공헌활동이다.

인하대병원 ‘소아암 환우돕기’ 캠페인, 한길안과병원 ‘행복한 eye’ 캠페인, 바로병원 '사랑의 홈런' 캠페인에 이어 네번째로 진행되는 병원연계 사회공헌 캠페인이다.

지난해부터 부평우리치과와 SK와이번스가 함께 진행해 온 이 캠페인은 SK와이번스의 간판 홈런타자 중 한 명인 한동민이 참여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한동민이 정규 시즌에 기록하는 홈런 1개당 50만원의 후원금을 적립, 저소득층 환자에게 임플란트 수술 비용을 지원한다.

본 협약을 담당한 SK와이번스 마케팅팀 SC Biz 그룹 강태화 그룹장은 "SK와이번스는 지역 상생 및 사회공헌 등의 분야에서 프로야구단과 지역 기업,관공서,단체들과 연계를 통해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며 지역사회에 보다 많이 기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많은 기업 및 단체들의 연락과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동민은 "지난해 부상으로 인해 다소 아쉬운 결과가 있었는데, 올해는 시즌 끝까지 꾸준한 기록을 내면서 한 명이라도 더 많은 수혜자분들에게 혜택을 드리고 싶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희망 홈런’ 캠페인에 참여하는 한동민은 2018시즌 종료 후 부평우리치과를 방문해 수술을 받은 환자를 위문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