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구하라 측 "수면장애·소화불량 치료 차 병원 방문"

'지라시' 내용 부인..5일 오후 현재 병원서 검사 진행 중.."내일까지 검사할 수도"

이정호 기자 / 입력 : 2018.09.05 17:07 / 조회 : 3151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스타뉴스


걸그룹 카라 출신 구하라가 수면장애와 소화불량 치료 때문에 병원을 찾았다. 이 와중에 '지라시'가 돌아 궁금증을 불렀지만 소속사는 이를 부인했다.

5일 소속사 콘텐츠 와이 관계자에 따르면 구하라는 이날 오전 예전부터 앓고 있던 수면장애와 소화불량 상태를 확인하기 위해 서울의 한 대학병원에 갔다. 구하라는 이날 오후 5시 현재 관련 검사를 받고 있다.

관계자는 "구하라가 예전부터 수면장애와 소화불량 치료를 받고 있었다. 처방받은 약을 먹고 병의 상태를 확인하고자 병원에 갔다"고 밝히며 이날 오후 퍼진 '지라시' 내용은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관계자는 "상태 체크를 위해 검사가 진행 중이다. 검사 상황에 따라 내일까지 검사가 진행될 수 있다고 한다"고 했다.

한편 구하라는 2008년 걸그룹 카라 멤버로 정식 데뷔, 가수와 배우를 오가며 활발하게 활동했다. 현재는 종합편성채널 JTBC4 예능프로그램 '마이 매드 뷰티 다이어리'에 출연 중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