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화의희열2' 백종원, 미식가 父 영향 "하루 7~8군데 식당다녀"

이용성 인턴기자 / 입력 : 2019.03.09 23:14 / 조회 : 195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대화의 희열2'방송화면 캡처


'대화의 희열2'에서 백종원이 '맛 사랑'을 미식사인 아버지에게 영향을 받았다고 언급했다.

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대화의 희열2'에서는 백종원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백종원은 "'부모 잘 만나서 성공했다'라는 소문이 있는데 싫어하면서도 인정한다"고 밝혔다. 백종원은 금전적 도움이 아니라 먹는 것에서 도움을 받았다고 말했다.

백종원은 어린 시절을 회상하며 "가족 외식을 한 번 가려면 하루에 식당을 7~8군데 돌아다녔다"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유희열은 "한 끼를 먹더라도 맛있게 먹자?"라고 말을 했고 백종원은 "아버지 혼자"라며 이에 동의했다. 백종원은 아버지의 '맛 사랑'덕을 좀 봤다고 정리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