써니힐, 다시 뭉친다..새 멤버 은주X건희 합류(공식)

이정호 기자 / 입력 : 2019.04.25 09:16 / 조회 : 118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BOD엔터테인먼트


걸그룹 써니힐이 새로운 둥지, 새로운 멤버들과 함께 새 막을 연다.

써니힐은 최근 원 멤버인 승아와 코타가 잔류하고, 새 멤버 은주, 건희가 합류하는 등 멤버 조각 완료와 동시에 BOD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뛰어난 미모와 끼를 보유한 이승아는 최근 이금빛나로 개명, 자신의 본명인 ‘빛나’로 활동하며 탄탄한 실력과 친숙한 매력을 각인시킬 예정이다. 무대에서 대체 불가능한 에너지를 뿜어냈던 코타 역시 독보적인 음색과 랩 실력을 다시 보여줄 계획이다.

솔로 뮤지션 레이비로 활약하며 가창력과 감성을 보여준 바 있는 은주와 걸그룹 퍼펄즈의 리더로 활동 경력이 있는 건희가 새 멤버로 합류하며 새로운 써니힐을 완성했다.

소속사 BOD엔터테인먼트는 "멤버 모두가 최고의 가창력과 압도적 퍼포먼스 에너지를 가진 만큼 국내는 물론 글로벌 시장까지도 가능성이 있다고 확신하고 있으며, 서로 간의 신뢰를 바탕으로 써니힐의 미래를 함께 만들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서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는 멤버들을 위해 앞으로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며 "상반기 내 목표로 새 앨범 작업을 진행 중이다. 완성도 높은 음악, 새로운 매력으로 돌아올 써니힐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2007년 데뷔한 써니힐은 꾸준한 활동과 함께 'Midnight Circus', '베짱이 찬가', '백마는 오고 있는가', MBC '최고의 사랑' OST '두근두근' 등 수많은 명곡을 탄생시키며 리스너들의 사랑을 받았다.

또한 시대풍자적인 메시지와 다양한 장르등을 시도하며 실험성이 담긴 대중적인 음악으로 대중과 평단의 호평을 끌어낸 바 있다. 아울러, 무대에서 뿜어내는 파워풀한 에너지로 ‘걸그룹 퍼포먼스 끝판왕’으로 불리며 많은 매니아들을 보유하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