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기의 착한 바람..팬들, 저소득 노인에 선풍기 330대 선물

이승기 데뷔 15주년 기념, 팬들의 착한 기부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9.06.04 18:11 / 조회 : 2420
  • 글자크기조절
image


가수 겸 배우 이승기의 데뷔 15주년을 맞아 KBS강태원복지재단과 DC이승기갤러리가 전라북도 지역 저소득 노인들에게 총 330대의 선풍기를 선물했다.

KBS강태원복지재단(이사장 이수성)은 지난 3일 오전 11시 전북 전주시 금암노인복지관에서 이승기 팬 커뮤니티 DC이승기갤러리와 함께 '2019년 저소득 가정을 위한 선풍기 지원 사업 '이승기가 전하는 착한 바람 여섯 번째' '사업의 선풍기 전달식을 개최했다.

이번 사업은 이승기의 데뷔 15주년(6월 5일)을 맞아 'DC이승기갤러리' 회원들이 함께 뜻을 모아 마련한 후원금(총 1650만 원)을 통해 진행됐다.

이날 행사는 KBS강태원복지재단, DC이승기갤러리, 금암노인복지관 관계자 및 어르신 등 총 25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저소득 가정에 1대씩 선풍기를 선물했으며, 회원들은 직접 찾아가 선풍기를 조립했다.

성 모 할머니는 "몇 년 동안 선풍기 없이 무더운 여름을 보냈다. 집안에 있을 수가 없어 집 앞 개천에 나가 더위를 피하곤 했다. 이렇게 멀리까지 직접 찾아와서 선풍기를 선물해주니 자식보다 낫다. 너무 감사하다"며 눈물을 훔쳤다.

마지막으로 헤어지기 아쉬운 듯 봉사자를 꼭 안으며 "오늘을 평생 못 잊을 것 같다. 죽을 때까지 이 선풍기를 쓰면서 잘 생긴 이승기 씨를 생각하겠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복지관 관계자는 "저희 기관의 수혜 대상자 중 대부분이 홀로 생활하고 계신 독거노인이다. 몸이 불편한 어르신들의 경우, 평소 외출을 하지 못하고 무더운 여름에도 집에만 계시기 때문에 선풍기 없이 혹서기를 보내게 되어 건강에 대한 염려가 많았다. 올해부터는 어르신들이 시원하고 건강한 여름을 보낼 수 있을 것 같아 기쁘다. 본 사업을 통해 도움 주신 KBS강태원복지재단와 DC이승기갤러리에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DC이승기갤러리는 지난 2010년 KBS 1TV '현장르포 동행' 후원을 통해 KBS강태원복지재단과 인연을 맺어 후원금 총 3466만 원을 기부했다.

이어 올해 6회째로 진행된 '저소득 가정을 위한 선풍기 지원 사업 '이승기가 전하는 착한 바람''을 통해 꾸준한 나눔을 실천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저소득 가정 총 2857명에게 선풍기(1억 4200만 원 상당)를 지원했다.

스타를 사랑하는 팬들의 소중한 마음이 모여 시작된 '이승기가 전하는 착한 바람'은 2012년 서울시 439가정(총 2183만 원), 2013년 서울시 763가정(총 3776만 원), 2014년 경기도 및 인천광역시 605가정(총 2994만 원), 2016년 충청북도 400가정(총 2022만 원), 2018년 강원도 320가정(총 1600만 원), 2019년 전라북도 330가정(총 1650만 원) 등 전국 방방곳곳에 불어 저소득 가정에 시원한 여름을 선물하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