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송가인 "내가 1등 안했으면 홍자가 1등 했을 것"

문솔 인턴기자 / 입력 : 2019.06.04 20:47 / 조회 : 114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비디오스타'에서 송가인이 "내가 1등 안했으면 홍자가 1등 했을 것"이라고 고백했다.

4일 오후 방송된 MBC 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는 '미스트롯'의 탑5 송가인, 정미애, 홍자, 정다경, 김나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미스트롯'의 탑5는 각자 예상했던 본인의 등수를 공개했다. 송가인은 "1등 아니면 2등을 하겠다고 생각했다"고 솔직하게 밝혔다. 홍자는 "2등 할 줄 알았는데 3등을 했다"며 웃음을 보였다.

이에 MC들은 "탈락할 줄 알았다는 사람이 한 명도 없다"고 반응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만약 1등 안 했다면 누가 1등 했을 것 같냐"는 질문에 송가인은 "홍자 언니"라며 "언니와 계속 대결 구도가 됐었다 보니까"라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