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린 또 누군가의 소시 언니들" 소녀시대, 우정 여전해

김혜림 기자 / 입력 : 2019.07.18 08:31 / 조회 : 100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수영 인스타그램
걸그룹 소녀시대가 변함없는 우정을 자랑했다.

서현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소녀시대 급번개 모임. 티파니 언니, 순규 언니 보고프다네"라는 글과 함께 소녀시대 멤버들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소녀시대 멤버 효연, 서현, 윤아, 태연, 유리, 수영이 셀카를 찍고 있다. 6명은 모두 행복한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image
/사진=서현 인스타그램
이날 멤버 수영도 JTBC '캠핑클럽' 방송 사진과 함께 "핑클언니들"이라는 글을 게재한 후 이어 "우린 또 누군가의 소시 언니들"이라는 글과 함께 소녀시대 멤버들과 찍은 사진을 올렸다.

한편 소녀시대 멤버 티파니와 수영, 서현은 지난 2017년 10월 SM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을 종료했다. SM 측은 당시 "해체는 전혀 생각하지 않고 있다. 다만, 계약이 종료된 멤버들이 있으므로 소녀시대의 향후 활동 방향에 대해서는 멤버들과 논의해 신중하게 결정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