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노사연X이무송 "결혼한 지 일주일 만에 이혼 위기" [별별TV]

이시연 인턴기자 / 입력 : 2019.08.25 19:08 / 조회 : 85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SBS 예능 '집사부일체' 방송 화면


'집사부일체'에서 노사연, 이무송 부부가 결혼한 지 일주일 만에 이혼 위기가 왔다고 밝혔다.

25일 오후 방송된 SBS 주말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서는 '오늘의 사부'로 노사연과 이무송 부부가 출연했다. 두 사람은 '성공적인 결혼생활'에 대한 조언을 해주기 위해 출연했다.

노사연은 "결혼은 복권이다. 한 번도 맞은 적이 없다"고 했다. 이승기가 "그런데 어떻게 사냐"고 묻자 노사연은 "우리도 결혼한지 일주일만에 이혼하자고 했는데 26년 동안 잘 살고 있다"며 말을 이었다.

이무송은 "결혼하고 아주 사소한 일로 싸웠는데, 노사연이 이혼하자고 했다. 가슴이 정말 철렁했다"고 밝혔다. 놀란 이무송이 "왜 그러냐"고 묻자 노사연은 "일주일 결혼해봤기때문에 여기까지 하고 집에 가겠다고 하더라"며 기막혀했다.

이무송의 폭로에 노사연은 "욱해서 그랬다"고 말하며 "그건 내가 사과할게"라며 쿨내나는 사과를 26년 만에 건넸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