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 새끼' 김보성 "내 아이큐 정확하게 151"

이시연 인턴기자 / 입력 : 2019.08.25 22:11 / 조회 : 116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 방송 화면


'미운 우리 새끼'에서 김보성이 자신의 아이큐가 151이라 자랑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SBS 주말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 이상민의 집을 찾은 임원희와 김보성은 '매운맛'에 도전하기 위해 마라탕을 끓여 먹었다.

한 바탕 매운 맛을 본 이상민은 김보성에게 "형님 아이큐가 150이라 들었는데, 맞냐"고 물었다.

김보성은 "정확하게 151이다"라며 "우리 큰 애는 161이고 작은 애는 150이다"라며 가족 아이큐 내력을 말했다. 이에 임원희는 "저는 초등학교 때 처음 쟀을 때 88이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