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왜 이러고 살아야 하나"..'모던패밀리' 미나♥필립이 밝힌 2세 계획

이건희 기자 / 입력 : 2020.02.13 14:12 / 조회 : 90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MBN


가수 미나, 필립 부부와 필립의 어머니가 '2세 계획'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던 중 눈물을 쏟는다.

14일 오후 방송되는 MBN 예능프로그램 '모던 패밀리' 50회에서는 미나-필립의 신혼집을 방문한 '필립 母' 유금란 여사가 애정 어린 쓴소리를 한다.

앞서 미나-필립 부부는 예정보다 일찍 집을 방문한 유금란 여사 때문에 '현관문 비밀번호'를 가르쳐줄 것이냐, 말 것이냐를 두고 팽팽한 의견 대립을 보였다. 이날 방송에서는 어지러운 신혼집 상태를 지적하는 시어머니에게 미나가 내심 서운해 하는 가운데, 필립이 계속 어머니 편을 들자 결국 두 사람이 2층 옷방에서 싸우는 모습이 펼쳐진다.

설상가상으로 유금란 여사는 방안에서 다투는 필립-미나의 모습에 마음이 편치 않은데 저녁 식사 도중 2세 이야기가 나오자 회의적인 반응을 보인 필립에게 충격을 받았다. 필립은 "우리가 왜 이러고 살아야 하냐"라며 급기야 눈시울을 붉혔고, 미나도 함께 눈물을 터뜨렸다. 두 사람의 이야기를 묵묵히 들어주던 유금란 여사는 애써 덤덤한 표정을 짓지만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참았던 눈물을 쏟으며, 솔직한 마음을 고백했다.

'17세 연상 연하' 부부로 화제 속에 결혼했지만, 현실적으로 아이를 갖기 힘든 미나의 안타까운 상황과, 그런 아내를 지켜보는 필립의 속내, 그리고 손주를 바라는 유금란 여사의 마음이 교차되면서, 한바탕 눈물 바다를 이룰 전망이다.

한편 '모던 패밀리'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