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오윤아, 감태로 감싼 김밥 이유리 제치고 '1승'

이시연 기자 / 입력 : 2020.05.01 22:20 / 조회 : 98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KBS 2TV 예능 '편스토랑' 방송 화면


'편스토랑'에서 오윤아가 이유리를 제치고 1승 했다.

1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편스토랑'에서는 오윤아와 이유리의 대결이 그려졌다. 앞서 이유리는 전복을 넣은 라면으로 이경규를 제치고 우승을 차지했으나 오윤아와의 대결에서는 패배했다.

오윤아는 "일단 김밥하면 편의점에서 굉장히 흔한 음식이죠. 김밥계의 미슐랭을 만들어보고 싶었다. 엄마의 정성이 가득 남긴 음식"이라며 전복 내장으로 만든 지단이 들어간 김밥을 내놓았다.

이승철은 "김밥은 푸대접 받는 음식이라고 생각했는데 태어나서 먹어본 김밥 중 가장 훌륭했다. 김밥에 감태를 썼다는 게 신의 한 수였다"고 평가했고 이연복 셰프 또한 "남은 것 집에 가져가고 싶다"며 욕심냈다.

김정훈 MD는 "사실 이렇게 해서 편의점에 출시할 때 얼마를 받을 건지가 가장 걱정이다. 가격이 올라갈텐데 가성비가 어떨지 모르겠다"며 우려 섞인 의견을 내놨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