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마판사', 알고 보면 더 꿀잼..'첫방 관전 포인트 셋'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1.07.02 09:59 / 조회 : 1000
  • 글자크기조절
image
'악마판사'에서 첫 방송을 더욱 꿀잼으로 즐길 수 있는 관전 포인트가 공개됐다.

2일 tvN 토일드라마 '악마판사'(극본 문유석, 연출 최정규,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스튜디오앤뉴) 측은 첫 방송을 하루 앞두고 주말 밤 시청자들을 끌어당길 관전 포인트를 공개했다.

'악마판사'는 가상의 디스토피아 대한민국을 배경으로 전 국민이 참여하는 라이브 법정 쇼를 통해 정의에 대한 메시지를 전하는 드라마다. 파격적이고 신선한 소재로 연일 화제가 되고 있다.

◆ 이곳이 바로 작.감.배 맛집! 문유석 작가 X 최정규 감독 X 믿고 보는 배우 총출동!

'악마판사'는 법정 드라마의 신선한 바람을 일으킨 문유석 작가와 감각적인 연출로 호평받는 최정규 감독의 의기투합으로 뜨거운 관심을 받아왔다. 여기에 믿고 보는 배우로 대중의 신뢰를 얻고 있는 지성(강요한 역)과 김민정(정선아 역)의 재회 소식은 화룡점정을 찍으며 드라마의 기대감을 대폭 상승, 어떤 레전드 케미를 만들어낼지 궁금증을 치솟게 한다.

뿐만 아니라 진영(김가온 역), 박규영(윤수현 역), 김재경(오진주 역) 등 탄탄한 연기력의 청춘스타들을 비롯해 안내상(민정호 역), 장영남(차경희 역), 정인겸(서정학 역), 백현진(허중세 역) 등 말이 필요 없는 중견배우들까지 더해 화려한 라인업을 자랑하고 있어 그야말로 작.감.배(작가, 감독, 배우) 맛집이라는 수식어를 실감케 하고 있다. 이에 문유석 작가의 상상으로 설계된 세상을 영상으로 구현시킬 최정규 감독과 캐릭터에 숨을 불어넣을 배우들의 시너지가 어떤 센세이션을 일으킬지 주목된다.

◆'라이브 법정 쇼' ON AIR! 전 국민이 참여하는 신개념 재판의 시작!

'악마판사'에서는 전 국민이 참여하는 라이브 법정 쇼 '국민 참여 재판'이라는 TV프로그램으로 새로운 형태의 재판이 실현된다. 강요한(지성 분)은 라이브 법정 쇼를 이끄는 시범재판부 재판장으로서 재벌 총수부터 악질 범죄자까지 누구라도 단두대에 올려세워 심판을 받게 한다.

여기에서 시청자들은 첨예하게 펼쳐지는 진실 공방을 지켜보며 피고가 유죄인지, 찬성 혹은 반대로 뜻을 표할 수 있다. 다수가 지지하는 쪽이 곧 국민이 선택한 '정의'가 되고 이는 곧 판결에 지대한 영향을 미치게 된다. 과연 어떤 죄목을 가진 악인들이 어떤 판결을 받게 될지 드라마의 흥미진진한 재미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 '이게 너희들이 원하는 정의 아니었어?' 이 시대가 요하는 진정한 정의에 대한 질문!

희망은 없고 불신과 혐오만이 가득 찬 가상의 디스토피아 대한민국에서 강요한은 사람들의 욕망을 '국민의 뜻'이라며 정의로 내세운다. 이에 세상 가장 통쾌하고 모두가 인정하는 재판이 펼쳐지지만 '이것이 올바른 정의일까'에 대한 의문이 남는다.

이에 '악마판사'는 진정한 정의란 무엇인지에 대해 끊임없이 질문을 던진다. 그러면서 "이게 너희들이 원하는 정의 아니었어?"라며 다시 반문한다. 디스토피아 세상에 통용되는 정의란 무엇일지, 나아가 현 우리 사회에서 정의란 어떤 의미일지 생각할 기회를 제시할 '악마판사'에 기대감이 서린다.

한편, '악마판사'는 오는 3일 오후 9시 첫 방송된다.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