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2번 류익하 하차 "회사 눈치, 퇴사한다면 생활비 부담"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1.09.08 23:15 / 조회 : 153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 캡처
2번 류익하 씨가 이번 제주도 프로젝트에서 하차했다.

8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지역경제 살리기 프로젝트가 시작됐다.

이날 한 참가자가 하차 의사를 알렸다. 해당 지원자는 "여기서 이제 그만둬야 할 거 같다. 원래도 힘들다고 생각했다"라고 속내를 털었지만 우선 제주도로 8팀 모두 모였다.

김성주는 "마지막 미션 전에 지금이라도 이 프로젝트에서 하차하고 싶은 분은 손을 들어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에 2번 류익하가 하차 의견을 밝혔다. 그는 "생각 많이 해봤는데 그러고 싶다. 8위기 때문에 그런 건 아니다. 회사 생활과 같이 하려다 보니까 눈치도 많이 보이고 퇴사를 하고 방송 할 때까지 생활비를 감당할 자신이 없었다"라고 전했다.

같은 출연진들은 이를 듣고 "이런 기회가 평생 한번 있을까 말까인데 얼마나 힘들었을까 싶다"라며 안타까움을 안겼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