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효림·오지호·김승수·윤채경, '인드림' 확정..4월초 크랭크인

전형화 기자 / 입력 : 2022.03.04 08:27 / 조회 : 784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서효림과 오지호, 김승수, 윤채경 등이 영화 인드림'에 출연한다.

4일 제작사 넘버나인엔터테인먼트는 이 같은 소식을 전했다. '인드림'은 연쇄살인사건으로 시끌벅적한 도시를 배경으로 다른 사람의 꿈을 통제할 수 있는 드림워킹 능력을 지닌 평범한 여자와 타인의 꿈을 통제할 수 있는 연쇄살인범의 이야기를 다룬다. 꿈과 현실이 혼재하는 몽환적 이미지에 인간의 내면을 극한으로 몰아붙이는 심리 스릴러에 더해 화려한 액션까지 담을 계획이다. '내사랑 싸가지' '응징자' '치외법권' 등을 연출한 신재호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다.

서효림은 타인의 꿈을 통제할 수 있는 드림워킹 능력을 가진 여주인공 홍화 역을 맡는다. 오지호가 꿈을 조정하는 잔인한 연쇄살인범 재인역으로 출연한다. 위험한 비밀을 간직한 강력계 형사 상준역은 김승수가 맡아 까칠하면서도 냉철한 연기로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상준의 둘도 없는 파트너 양형사역은 배우 이설구가 맡는다. 또한 최근 웹드라마 '카밍시그널 멍냥멍냥'을 시작으로 연기 스펙트럼을 넓히고 있는 걸그룹 에이프릴 출신 윤채경이 다국적 제약회사의 수석연구원역을 맡아 영화 신고식을 치룬다.

'인드림'은 4월초 크랭크인 예정이다.

전형화 기자 aoi@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