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타임' 마술사 박해진X경찰 진기주X코믹 정준호 3色 케미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2.03.22 10:28 / 조회 : 26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삼화네트웍스, 에프엔이엘티


4월 23일 밤 8시 40분 첫 방송을 확정지은 MBC 토일드라마 '지금부터, 쇼타임!'(극본 하윤아 연출 이형민·정상희 제작 삼화네트웍스)가 전무후무 매력적인 캐릭터들의 등장을 예고한다.

'지금부터, 쇼타임!'은 카리스마 마술사 차차웅(박해진 분)과 신통력을 지닌 열혈 순경 고슬해(진기주 분)의 귀신 공조 코믹 수사극이다. 이전에 본 적 없었던 스토리 라인과 캐릭터로 눈뗄 수 없는 흥미진진함과 재미를 예고하고 있다. 주요 캐릭터들의 생생한 매력이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는 것.

먼저 귀신보는 마술사 차차웅으로 분한 박해진은 '인생 캐릭터' 경신을 예고하고 있다. 달달함과 귀여움을 장착한 마술사로 사건의 중심에 서있는 차차웅은 시청자들에게 짜릿한 쾌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화려한 마술쇼를 직접 연기하기 위해 두 달간 구슬땀을 흘리며 '역시 박해진'이라는 찬사가 나올만한 유려한 연기력을 확인할 수 있다.

진기주가 연기하는 경찰 고슬해는 겉보기에는 평범해보이지만 시청자들을 신비로운 세계로 이끄는 매력을 발휘한다. 털털한 의리파이자 단 한 명의 범인을 잡기 위해 평생을 바치는 정의로움도 지녔다. 고슬해와 차차웅은 마치 남녀가 바뀐 듯한 로맨스를 펼칠 예정이다. 특유의 시원한 웃음으로 매력적인 캐릭터를 완성한 진기주의 고슬해는 새로운 여성 스타일로 각광받을 준비를 마쳤다.

대한민국이 다 아는 '웃긴 형님' 정준호는 최검 장군 역할로 분했다. 최검 장군은 차차웅(박해진 분) 집안에서 대대로 모셔온 신적 존재인 장군신이다. 연기인지 실제인지 알수 없는 눈웃음이 무기인 정준호는 모든 스태프들이 "최검 역할에 이보다 더 잘 어울리는 배우는 없다"라고 입을 모을 만큼 싱크로율 100%의 연기를 보여주고 있다.

특히 처음으로 호흡을 맞춘 것이라고 믿기 어려운 박해진과 찰떡 호흡을 자랑해 현장에서 두 배우에게 큰 기대를 걸고 있다고.

이처럼 상상 그 이상의 캐릭터들의 향연을 보여줄 '지금부터, 쇼타임!'온 오는 4월23일 토요일 밤8시40분 첫 전파를 탄다. 촬영 전 이미 전세계 190여개국의 해외 OTT에 선판매된 이 작품은 올해 최대 기대작 중 하나로 꼽히고 있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