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kg 감량' 김조한, 복부 둘레 '-19cm' 바지 공개 깜짝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2.03.22 11:43 / 조회 : 38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쥬비스


지난해 무려 16kg 감량에 성공하며 화제를 모았던 가수 김조한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스타일리스트가 보내 준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김조한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다시 살 찌지 말라고 스타일리스트가 보낸 사진! 내가 저렇게 큰 걸 입었었다고? 지금 바지랑 비교하니 엄청났네 잘 유지하고 있으니 걱정마! #16kg감량 #beforeafter #6개월째유지중 #쥬비스다이어트"이라는 글과 함께 스타일리스트가 보내 준 사진을 공개한 것.

김조한이 다이어트 전에 입었던 바지와 현재 입는 바지가 겹쳐져 있는 사진은 허리에 주먹이 두 개는 더 들어갈 수 있을 것처럼 보일 정도로 사이즈에서 큰 차이를 보였다.

김조한은 "다이어트를 하기 전에 측정했던 인바디에서 복부 둘레가 99.7cm였는데 감량 후에는 80.7cm로 19cm나 줄었다. 다이어트 전에 입던 바지가 지금은 흘러내릴 정도라서 모든 바지를 다 새로 사서 입고 있다"라며 "저도 그랬지만 중년 남자들의 가장 큰 고민이 복부다. 배가 나오면 건강에도 안 좋지만 뭘 입어도 옷태가 나지 않으니까 옷을 입는 재미가 없다. 그런데 뱃살이 싹 빠지고 나니 요즘에는 뭘 입어도 옷태가 나고 옷 입는 재미가 있는 것 같다."라며 다이어트 후 완벽하게 달라진 모습을 전했다.

image
/사진=김조한 인스타그램


지난해 9월 체중 감량에 성공한 후 6개월째 감량한 체중을 유지중인 김조한은 "이전에도 다이어트를 많이 해 봤지만 이렇게 오랫동안 힘들지 않게 감량한 체중을 유지한 건 처음인 것 같다"라며 "다이어트를 하면서 컨설턴트를 통해 배웠던 생활습관을 잘 유지하는 게 많이 도움이 되고 한 달에 한 번씩 꾸준히 관리를 받는 게 체중을 유지할 수 있는 비결"이라며 체중 유지 비결을 전했다.

한편 21kg 감량에 성공한 작곡가 김형석의 추천으로 다이어트 전문 기업의 도움을 받아 16kg 감량에 성공한 것으로 알려진 김조한은 체중 감량 전 받았던 건강검진에서 비만으로 인해 간 수치와 콜레스테롤 수치 등이 정상 범위보다 높은 수치를 나타냈으며 당뇨 수치 역시 가족력이 있어 평생 약을 먹어야 할 수도 있다는 진단을 받았으나 다이어트에 성공한 후 건강상 문제가 됐던 수치들이 정상 범위로 내려와 건강을 되찾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