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도연 "이경규랑 방송하면서 불편했던 적 없어"[호적메이트]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2.09.26 16:30 / 조회 : 65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MBC '호적메이트'
'호적메이트' 이경규를 향한 후배들의 미담 릴레이가 펼쳐진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호적메이트' 35회에서는 개그계 동료들과 함께하는 이경규의 생일 파티 그 두 번째 이야기가 그려진다.

이날 이경규와 오랜 시간을 함께한 후배이자 동료인 조혜련, 이경실은 예림이에게 이경규의 달라진 모습에 대해 언급한다. 조혜련은 예림이에게 "아빠가 예림이 때문에 달라졌다. 예림이 결혼을 계기로 사람을 챙기고 돌아보더라"라고 밝힌다.

두 사람뿐 아니라 이날 생일 파티 현장에 참석한 많은 후배들이 이경규를 향한 미담을 공개해 훈훈함을 안긴다는 후문. 이경규 역시 뿌듯한 미소를 보이며 예림이에게 "쏟아지는 내 찬사를 잘 들어라"라고 말해 폭소를 안긴다. 과연 후배들을 감동하게 한 이경규의 미담들은 무엇일지, 그 주인공들은 누구일지 궁금증을 안긴다.

이날 이경규의 최애 후배 중 한 명인 장도연 역시 이경규를 향한 존경심을 드러낸다고. 그는 이경규와 함께 호흡을 맞췄던 시간을 회상하며 비하인드 스토리를 털어놓는다. 또한, 장도연은 "선배님과 방송하면서 한 번도 불편하다고 느낀 적이 없다"라며 진심 가득한 마음을 고백한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