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조2' 관객 600만 돌파..올해 韓영화 흥행 TOP 4 기록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2.10.02 16:56 / 조회 : 115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영화 '공조2' 포스터
영화 '공조2: 인터내셔날'(감독 이석훈, 이하 '공조2')이 개봉 26일 만에 관객수 600만 명을 돌파했다.

2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공조2'는 600만 관객을 돌파했다. '공조2'는 글로벌 범죄 조직을 잡기 위해 다시 만난 북한 형사 '림철령'(현빈)과 남한 형사 '강진태'(유해진), 여기에 뉴페이스 해외파 FBI '잭'(다니엘 헤니)까지, 각자의 목적으로 뭉친 형사들의 예측불허 삼각 공조 수사를 그린 영화다.

'공조2'는 영화 '범죄도시2', '한산: 용의 출현'에 이어 한국영화에서는 세 번째로 600만 관객을 달성하며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를 뛰어넘고 올해 개봉작 흥행 TOP 4에 등극한 것은 물론, 올여름 최고 흥행작 '탑건: 매버릭'의 개봉 30일째보다 빠른 속도로 흥행세를 실감케 한다. 여기에 '정직한 후보2', '인생은 아름다워' 등 쏟아지는 신작 공세에도 불구하고 박스오피스 1위를 유지, CGV 골든에그지수 95%, 롯데시네마 관람객 평점 9.3점, 메가박스 실관람 평점 9.1점을 기록하며 관객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입증하고 있다.

올가을 멈출 줄 모르는 흥행 릴레이를 선보이고 있는 '공조2' 을 향한 관객들의 뜨거운 극찬 또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영화를 본 관객들은 빵빵 터지는 유쾌한 웃음, 전 세계를 무대로 펼쳐지는 스펙터클한 액션, 환상적인 팀워크가 완성한 끈끈한 케미에 연이은 호평을 전하며 입소문 열풍을 이끌고 있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