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웨이' 임성민, "생활고 탓에 적금·연금→의료보험까지 중단"

이시호 기자 / 입력 : 2022.10.02 20:21 / 조회 : 80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방송 캡처
'마이웨이' 아나운서 출신 배우 임성민이 과거 생활고를 밝혔다.

2일 오후 방송된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스타다큐 마이웨이'에서는 임성민의 인터뷰가 그려졌다.

임성민은 이날 코로나19 바이러스를 겪으며 "그간 쌓아왔던 것들이 다 단절됐다"며 최근 OBS 경인TV '생방송 어서옵쇼(OBShow)'에 출연하기 전까지 생활고에 시달렸다고 밝혔다.

임성민은 "2005년에도 정말 일이 없었다. 당시는 아무도 안 만났다. 돈이 없으니까. 있었던 적금 다 깨고 의료보험, 국민연금도 못 냈다. 내라고 전화가 오면 솔직하게 못 내겠다고 얘기했다. 그렇게 얘기하니 (중지 요청을) 받아주더라"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이시호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