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화♥' 함소원, 딸 엄마 안 믿기는 몸매 "벗자마자 먹어"[스타IN★]

김노을 기자 / 입력 : 2022.10.05 16:12 / 조회 : 51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함소원 인스타그램
방송인 함소원이 화려한 일상을 전했다.

함소원은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제 드레스 벗자마자 너무 먹어서 지금 드레스 안 들어갈 정도. 상 받으면 좋지"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는 함소원이 상패를 받고 환히 웃는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몸매가 드러나는 화려한 드레스를 입은 모습이 인상적이다.

한편 함소원은 지난 2017년 18세 연하의 중국인 진화와 결혼해 슬하에 딸 혜정을 두고 있다.

김노을 기자 sunset@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