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길·차은우 '아일랜드' 12월 공개..글로벌 시청자도 만난다 [공식]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2.10.06 09:49 / 조회 : 625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김남길, 이다희, 차은우, 성준 /사진제공=김남길(길스토리이엔티), 이다희(스튜디오 산타클로스엔터테인먼트), 차은우(판타지오), 성준(더웨이컴퍼니)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아일랜드'가 2022년 하반기를 강타한다.

6일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아일랜드'(극본 오보현(키트프레젝트), 연출 배종, 제공 티빙, 제작 와이랩플렉스·스튜디오드래곤·길스토리이엔티)가 오는 12월 공개되며 아마존프라임비디오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 진출, K콘텐츠의 위상을 다시 한 번 드높일 전망이다.

'아일랜드'는 윤인완, 양경일 작가의 동명 만화/웹툰 원작으로 한 판타지 액션물로, 세상을 멸망시키려는 악에 대항해 싸워야 하는 운명을 가진 인물들의 여정을 그린 드라마다.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로 재탄생될 '아일랜드'는 그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신선한 스토리를 토대로, 아름다운 섬 '제주'의 전설과 설화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할 예정이다. 여기에 영화 '웰컴 투 동막골', '조작된 도시' 등 휴머니즘과 액션을 넘나들며 탁월하고 섬세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배종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장르적 재미는 물론 밀도 높은 몰입감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또 극강의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믿보배' 김남길, 이다희, 차은우, 성준으로 꾸려진 역대급 라인업은 원작 팬 뿐만 아니라 드라마 팬들의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리고 있다.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한계 없는 연기 스펙트럼을 자랑해 온 명품 배우 김남길은 '아일랜드'에서 세상의 종말을 대비해 악에 대적하지만, 인간과 어울릴 수 없는 비극적 존재로 길러진 반을 연기한다. 반은 세상을 수호하기 위한 운명을 지닌 인물로, 자신을 버리면서까지 지켜야 할 가치가 무엇인지 고뇌한다. 김남길이 만들어낼 캐릭터가 어떻게 표현될지 또 한번의 신드롬을 만들어낼 그의 연기가 기대된다.

이다희는 재벌 3세이자 교사 원미호로 분한다. 원미호는 자신의 운명을 알지 못한 채 제주도에서 기간제 교사의 신분으로 원치 않는 자숙생활을 하게 된다. 대체 불가한 연기력으로 극에 완벽하게 녹아든 이다희가 '아일랜드'에서 김남길과 선보이게 될 연기 호흡도 관심이 뜨겁다. 힙한 가톨릭 구마사제인 요한 역은 차은우가 맡았다. 극 중 요한은 생명을 지키고 악을 정화하는 고귀한 소명을 지닌 역할로, 그 이면에는 처절하고 암담한 과거를 품고 있는 인물이다. 다양한 장르의 작품에서 다채로운 연기로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낸 그가 이번 작품에서 발산할 색다른 매력도 관전 포인트다.

성준은 반(김남길 분)과 함께 악을 물리치는 처단자로 길러진 궁탄으로 변신해 출연하는 작품마다 강렬한 임팩트를 남긴 성준이 '아일랜드'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