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클 볼튼 8년만 한국 온다..11월 고척돔 공연 '정홍일·소향 합류'[공식]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2.10.06 14:50 / 조회 : 71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KBES


블루아이드소울(Blue-eyed-Soul) 팝의 거장 마이클 볼튼(Michael Bolton)이 11월 내한한다.

6일 공연제작사 KBES에 따르면 마이클 볼튼은 오는 11월 8일과 11월 9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내한 공연 'Encore, 'Michael Bolton Live in Seoul''을 개최한다.

미국 출신 싱어송라이터로서 명성을 쌓아온 마이클 볼튼은 무려 7500만장이 넘는 앨범을 판매했으며, 빌보드 선정 올 타임 전설 아티스트에 등재됐고 아메리칸 뮤직어워드 6개, 그래미 어워드 2개 이상의 수상 경력을 보유한 세계적인 아티스트다.

이로써 마이클 볼튼은 2014년 올림픽공원 체조 경기장 공연 이후 8년 만에 내한 공연을 갖게 됐다.

특히 이번 공연에서는 마이클 볼튼과 함께 정홍일, 소향의 무대도 펼쳐질 예정이다.

8일 마이클 볼튼과 무대에 서는 정홍일은 유명 오디션 프로그램을 통해 대중에 얼굴을 알렸으며, 개성 넘치고 흡입력 있는 외모와 음악성으로 화제를 모았다. 또한 소향과 마이클 볼튼은 이전 지상파 공연 프로그램을 통해 한 차례 호흡을 맞춘 인연이 있다. 당시 소향의 노래를 들은 마이클 볼튼은 "할 말을 잃었다"며 "거장 수준의 엄청난 무대였다"라고 극찬했다.

공연 제작사 KBES 담당자는 "이번 공연에서 두 사람의 재회 역시 팬들의 놓칠 수 없는 관전 포인트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윤상근 기자 sgyoo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