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야구' 장시원 PD, 이승엽 감독 호출 "이유 따로 있습니다"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2.10.07 17:14 / 조회 : 63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JTBC '최강야구'
'최강야구' 장시원 PD가 경기를 앞두고 다른 때보다 이승엽 감독을 10분 일찍 호출했다고 전해져 그 이유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오는 10일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최강야구' 18회에서는 독립리그 최강팀 성남 맥파이스와 대결을 준비하는 최강 몬스터즈 이승엽 감독의 모습이 그려진다.

장시원 PD는 이승엽 감독에게 "10분 일찍 오라고 한 이유는 따로 있습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에 이승엽 감독은 즉각 반응, 얼굴에 미소를 띄우며 박수부터 보낸다. 그가 항상 바라는 새로운 선수 영입과 관련된 호출로 추측한 것. 과연 이승엽 감독의 바람대로 장시원 PD는 선수 영입에 관한 이야기를 꺼낼 것인지, 팬들의 기대도 함께 높아지고 있다.

그뿐만 아니라, 경기를 앞두고 이승엽 감독과 메이저리그 투수 김선우 해설위원이 자존심을 건 한판 대결을 벌인다. 이승엽 감독은 최강 몬스터즈의 4번 타자 정의윤을, 김선우 해설위원은 1선발 심수창을 앞세웠다.

바로 정의윤의 홈런과 심수창의 1승 중 누가 먼저 목표를 달성할 수 있을지를 걸고 진 사람이 전 스태프의 회식을 쏘기로 한 것이다. 이에 김선우 해설위원은 "심수창 선수에 대해서는 제가 책임 지겠습니다"라며 강한 자신감을 보였다는 전언이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