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산' 박나래, 팜유+전복 튀김에 감동 "페스츄리 같아"

이빛나리 기자 / 입력 : 2022.10.07 23:53 / 조회 : 79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나 혼자 산다'에서 박나래가 전현무가 요리한 전복 튀김 맛에 감동했다.

7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전현무는 이장우가 선물로 가져온 팜유를 이용해 전복 튀김을 만들었다.

키는 싱싱한 전복으로 튀김을 하려는 전현무에 "그 비싼 걸 굳이 튀길 필요가 없으니까"라며 이해하지 못했다. 전현무와 박나래는 키의 말에 아무 말 없이 고개를 휘저었다. 이장우는 "전복 튀김은 처음 먹어본다"며 기대했다.

전현무는 미리 튀겨놓은 전복을 눈꽃 튀김 효과를 주기 위해 한 번 더 튀겼다. 박나래는 끓는 기름에 손을 넣는 전현무에 "손을 집어넣어 저기다가"라며 놀랐다. 전현무는 "전혀 뜨겁지 않다. 일식 기술이다"며 반죽이 손을 감싸고 있기 때문에 괜찮다고 전했다. 전현무는 "최고의 필살기였다"고 전했다.

박나래와 이장우는 전복 튀김을 한입 맛보고 서로를 쳐다보며 놀랐다. 박나래는 "저 튀김은 튀김옷이 페스츄리처럼 결결이 살아있다. 씹을 때마다 튀김이 팡팡 터진다"고 설명했다.

이빛나리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