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세라핌, 하프 밀리언셀링 등극..데뷔 6개월만 성과

최혜진 기자 / 입력 : 2022.10.24 10:55 / 조회 : 882
  • 글자크기조절
image
걸그룹 르세라핌(LE SSERAFIM)이 17일 오후 서울 연세대학교 백주년기념관에서 진행된 미니 2집 '안티프래자일'(ANTIFRAGILE) 발매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ANTIFRAGILE'을 비롯해 'The Hydra;, 'Impurities', 'No Celestial', 'Good Parts(When the quality is bad but I am)' 등 5곡이 수록됐다. /2022.10.17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걸 그룹 르세라핌(LE SSERAFIM, 사쿠라 김채원 허윤진 카즈하 홍은채)이 데뷔 6개월 만에 하프 밀리언셀링 아티스트에 등극했다.

최근 음반 판매량 집계 사이트 한터차트에 따르면 르세라핌이 지난 17일 발표한 미니 2집 'ANTIFRAGILE'(안티프래자일)이 발매 일주일(17~23일) 동안 총 56만 7673장 판매됐다.

이는 데뷔 앨범 'FEARLESS'(피어리스)의 초동(발매일 기준 일주일 동안의 음반 판매량) 30만 7450장 대비 2배 가까운 판매량이다.

르세라핌은 이번 신보로 역대 걸그룹 초동 6위에 올랐다. 또한 올해 데뷔한 남녀 아이돌 그룹이 발표한 앨범 중 가장 높은 초동 기록을 세우면서 압도적인 존재감을 뽐냈다.

르세라핌의 흥행은 컴백 전부터 예견됐다. 이들의 두 번째 미니앨범 'ANTIFRAGILE'은 예약 판매 마감일인 지난 16일 선주문량 62만 장을 돌파했다. 또한 한터차트 기준 발매 첫날에만 40만 8833장 판매됐으며, 르세라핌은 역대 걸그룹 중 음반 발매 당일 40만 장 이상의 판매량을 세운 네 번째 팀이 됐다. 일본에서는 발매 하루에만 3만 6812장의 판매량을 기록하며 17일 오리콘 일간 앨범 랭킹 1위로 직행했다.

르세라핌은 국내 음원 차트에서도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타이틀곡 'ANTIFRAGILE'은 지난 23일 오후 11시 멜론 '톱 100' 2위를 찍으면서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이어 24일 오전 10시 멜론, 벅스, 지니 실시간 차트에서는 각각 3위, 2위, 2위에 올랐다. 이 곡은 지난 22일 멜론 일간차트 5위에 안착했고 벅스 일간차트에서는 6일 연속 2위를 지켰다.

최혜진 기자 hj_6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