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2% 볼 점유율에도...' 일본의 기적, 한국은 더 대단했다 '1위 기록 재소환'

김우종 기자 / 입력 : 2022.11.24 07:20 / 조회 : 2759
  • 글자크기조절
image
일본 대표팀 선수들이 도안 리츠의 선제골이 터진 뒤 함께 기뻐하고 있다. /AFPBBNews=뉴스1
일본 축구가 26.2%의 볼 점유율에도 불구하고 기적같은 승리를 거뒀다. 그런데 4년 전 한국은 더 대단했다. 일본보다 더 낮은 26%의 볼 점유율에도 독일을 침몰시키며 카잔의 기적을 썼던 것. 이는 역대 월드컵 최저 볼 점유율 승리 기록으로 남아있다.

일본 축구 대표팀은 23일(한국시간) 카타르 도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독일 대표팀과 2022 FIFA(국제축구연맹)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1차전에서 2-1 역전승을 거뒀다.

일본 입장에서는 기적같은 역전 드라마였다. 반면 독일에게는 매우 뼈아픈 충격패였다. 독일은 4년 전 열렸던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도 조별리그에서 멕시코와 한국에 패하는 등 1승 2패로 부진한 끝에 예선 탈락한 바 있다.

독일은 전반 33분 귄도간의 페널티킥 선제골을 앞세워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독일은 볼 점유율을 계속해서 높여가며 경기를 주도했다. 반면 일본은 수비를 중점에 두면서 역습으로 맞섰다.

일본은 후반 시작하자마자 강력한 압박을 바탕으로 독일을 몰아쳤다. 결국 후반 30분 교체로 들어간 도안 리츠가 짜릿한 동점골을 성공시켰다. 이어 후반 38분에는 역시 교체 투입된 아사노 타쿠마가 기적같은 역전골을 터트리며 2-1을 만들었다. 결국 일본은 1골 차 리드를 주심의 휘슬이 울릴 때까지 잘 지키며 포효했다.

경기 후 축구 통계 매체 옵타는 특별한 의미의 기록 하나를 공개했다. 옵타는 "일본이 이날 독일전에서 26.2%의 볼 점유율에도 승리를 거뒀다"고 전했다. 사실상 경기 주도권을 거의 내줬음에도 불구하고 승리를 따낸 일본의 값진 기록이었다.

그런데 일본보다 더 낮은 볼 점유율로 월드컵에서 승리한 팀이 있었다. 바로 한국이었다. 옵타는 "그렇다면 역대 월드컵 1위 팀은 어디인가? 바로 한국이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독일을 상대로 기록한 볼 점유율 26%였다"고 전했다.

image
독일전 승리 후 기뻐하는 일본 축구 선수들. /AFPBBNews=뉴스1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