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준열x유해진 '올빼미' 오프닝 10만..박스오피스 1위 출발

전형화 기자 / 입력 : 2022.11.24 08:11 / 조회 : 564
  • 글자크기조절
image
류준열과 유해진 주연 영화 '올빼미'가 개봉 첫날 10만명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로 출발했다.

24일 영진위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올빼미'(감독 안태진)는 개봉일인 23일 10만 1598명을 동원, 전체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했다. 이틀 연속 1위를 기록했던 '데시벨'은 이날 3만 204명으로 2위, 마블영화 '블랙팬서:와칸다 포에버'는 2만 6956명이 찾아 3위로 한계단씩 하락했다.

'올빼미'는 밤에만 앞이 보이는 맹인 침술사가 세자의 죽음을 목격한 후 진실을 밝히기 위해 벌이는 하룻밤의 사투를 그린 스릴러. 류준열이 맹인 침술사를, 유해진이 인조 역을 맡았다.

'올빼미'는 실관람평인 CGV에그지수가 첫날 98%에 달할 만큼 관객의 호평을 받고 있다.

'올빼미'가 침체에 빠진 가을 극장가에 활기를 불어넣을지 기대된다.

전형화 기자 aoi@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