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토' 신동엽 "절친 정재형, 맨 정신에 토크 힘들어하는 편"

정은채 인턴기자 / 입력 : 2022.11.26 20:24 / 조회 : 45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놀라운토요일' 방송화면 캡처


'놀라운토요일' 신동엽이 절친 정재형을 재치 있게 대변했다.

12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이하 '놀토')에서는 가을 감성 발라더 정재형, 적재 그리고 정승환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 날 MC붐은 정재형을 "발라드계의 오다기리 죠"라고 소개했다. 과한 수식어에 정재형은 부끄러워하며 "오다기리 죠는 어디서 나온 거냐냐"라고 물었고 붐은 "여러 가지 통계에 의해 나온 결과다"라며 재치 있게 답했다. 이에 정재형은 "살짝 보면 있다"라며 수식어에 만족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정재형은 시청자들에게 인사하며 "사실 너무 떨린다"라고 오랜만의 방송 출연에 긴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평소 정재형의 절친인 신동엽은 "이런 데 나오는 걸 굉장히 힘들어하고 긴장해한다"라며 대변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정재형이 계속하여 두 손으로 얼굴을 가리며 쑥스러워하는 모습을 보이자 신동엽은 "맨 정신에 토크 하는 거 힘들어한다"라고 말해 보는 이들로 하여금 웃음을 자아냈다.

정은채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