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재, 연이틀 훈련 불참... 벤투호 가나전 '비상' [월드컵 현장]

도하(카타르)=김명석 기자 / 입력 : 2022.11.26 21:59 / 조회 : 13009
  • 글자크기조절
image
지난 24일 우루과이전에서 부상을 당한 뒤 쓰러져 있는 김민재. /AFPBBNews=뉴스1
[도하(카타르)=김명석 기자] 대한민국 월드컵 대표팀 수비의 핵심인 김민재(26·나폴리)가 이틀 연속 훈련에 불참했다. 가나전을 이틀 앞둔 벤투호 입장에선 걱정이 커지게 됐다.

대한축구협회 관계자는 26일 오후 10시(한국시간) 카타르 도하 알 에글라 훈련장에서 진행되는 대표팀 훈련을 앞두고 "김민재 선수는 오늘도 호텔에 남아 치료 및 휴식을 취할 예정"이라고 알렸다.

지난 24일 우루과이전에서 다르윈 누녜스(리버풀)을 뒤쫓다 미끄러져 부상을 당한 김민재는 전날 회복 훈련에도 불참해 실내에서 치료에 집중했다.

하루 휴식을 취했는데도 여전히 통증이 아직 남아있는 상황이라 김민재는 이틀 연속 훈련장에 나오는 대신 숙소에 머무르며 치료 및 휴식에 전념키로 했다.

심각한 부상은 아닌 것으로 전해졌지만 김민재의 이탈이 이어지면서 벤투호에는 그야말로 비상이 생겼다. 김민재는 수비는 물론 팀 전체적인 전력에 큰 비중을 차지하는 핵심이기 때문이다. 오는 28일 오후 10시 열리는 가나전까지 얼마나 빨리 회복하느냐가 중요한 변수로 남게 됐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