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대 축구의 신’ 음바페, 프랑스 16강행 이끌었다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2.11.27 03:01 / 조회 : 494
  • 글자크기조절
image


[스포탈코리아] 박주성 기자= 역시 차세대 축구의 신이다.

프랑스는 27일 오전 1시(한국 시간) 카타르 도하 스타디움974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D조 2차전에서 덴마크에 2-1 승리를 거뒀다. 이 승리로 프랑스는 승점 6점으로 16강 진출을 확정지었다.

프랑스는 4-1-2-3 포메이션을 꺼냈다. 전방에 음바페, 지루, 뎀벨레가 섰고 중원에 라비오, 그리즈만, 추아메니가 배치됐다. 포백은 에르난데스, 우파메카노, 바란, 쿤데가 구성했고 골문은 요리스가 지켰다.

경기 초반부터 킬리안 음바페는 위협적인 모습으로 덴마크를 공략했다. 기회는 많았다. 전반 중반 측면 크로스를 받은 그는 과감하게 슈팅을 시도했지만 허무하게 골문을 벗어났다. 완벽히 골로 연결할 수 있는 상황이지만 이를 살리지 못했다.

음바페의 결정력은 후반에 빛났다. 후반 16분 에르난데스와 원투패스를 주고받은 후 간결한 슈팅으로 득점에 성공했다. 끝이 아니었다. 후반 41분에는 그리즈만의 예리한 크로스를 받아 결승골까지 터뜨렸다.

이번 멀티골로 음바페는 월드컵 통산 7호골에 성공했다. 리오넬 메시와 동률이고 티에리 앙리보다는 1골이 더 많은 수치다. 프랑스 역대 최고의 선수에 도전하는 음바페가 앞으로 어떤 기록들을 쓰게 될지 관심이 모아진다.

image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