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진경, 평창동 고급 3층 저택+북악산 뷰 "어릴 때부터 꿈" [홍김동전] [종합]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2.11.28 10:19 / 조회 : 42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홍김동전' 방송 화면
'홍김동전' 멤버들이 '동전세끼 홈스테이'를 통해 서로의 취미와 로망, 성장담을 공유하며 서로를 알아갔다.

28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7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홍김동전' 17회는 전국 3.0%, 수도권 3.3%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번 17회는 '동전세끼 홈스테이'로 펼쳐졌다. 지난 회 한강뷰 전세 아파트를 공개해 화제를 모은 조세호에 이어 평창동 저택의 홍진경과 아티스트 감성이 가득한 우영의 집이 공개됐다. 이 과정에서 멤버들은 성장담과 연애스토리 등을 공개하며 서로를 향한 신뢰와 우정을 쌓았다.

'동전세끼 홈스테이'는 동전 앞면은 호스트, 뒷면은 게스트가 되어 동전을 던져서 앞면이 나온 멤버의 집으로 출동하는 특집이다. 동전을 던져 앞면이 나온 호스트는 최선을 다해 봉사하며 세간살림 공유 등 다양한 룰을 지켜야 한다. 이에 홍진경은 호스트가 되어 멤버들과 평창동 집으로 향했다.

평창동의 고급 3층 저택에 들어서자 멤버들은 입을 다물지 못했다. 주우재는 대뜸 "엄마"라고 부르며 "만일 내가 걸리면 이 집 한 칸만 빌려주시면 안 돼요?"라며 애교를 떨었다. 조세호는 "내가 지금 옷을 살 때가 아니네 여길 보니까 욕심이 생기네"라며 17억 모자란 전세가 아닌 자가집을 마련하겠다는 목표를 세웠다.

시야가 확 트이는 북악산 뷰와 층층마다 세련된 인테리어, 넓은 히노끼탕, 세련된 주방 등 고급스러운 저택의 면면에 멤버들은 연신 감탄을 자아냈다. 홍진경은 선물로 받은 감과 보리차를 고급스럽게 대접해 멤버들은 "감도 다른 감이야", "이것도 좋은 차 같아"라며 연신 신기해했다. 홍진경은 멤버들에게 갓 지어진 밥, 알싸한 총각김치, 된장을 넣고 익힌 수육까지 푸짐한 한끼를 선사했다.

홍진경 집에 이어 세번째로 이동한 곳은 우영 집이었다. 우영의 집에 들어서자마자 한쪽 벽면을 가득채운 7000~8000장 규모의 LP장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나훈아, 나미, 해피돌스부터 고(故) 김현식, 유재하 등 장르와 시대를 가리지 않은 아티스트들의 LP가 모아져 있어 감탄을 자아냈다.

이에 우영은 구하기 힘든 희귀 LP를 공개하며 "이런 건 부르는 게 값"이라며 뿌듯해하며 아티스트 감성의 포근한 하우스를 자랑했다. 이어 드레스 룸에서 홍진경과 김숙은 실크 머리띠와 레드 컬러의 코트를 발견하곤 "이게 네 거라고?"라며 막내 잡기에 나서 웃음을 자아냈다. 우영은 거듭 "다 내거다"라며 위험한(?) 망상을 견제했으나 멤버들의 짓궂은 장난이 이어지자 "다 나가주세요"라며 혀를 내둘러 폭소를 자아냈다.

이 과정에서 멤버들은 서로를 알아가며 우정을 다졌다. 홍진경은 고급스러운 평창동 집에 대해 "항상 감사해. 어릴 때부터 이런 집에서 사는게 꿈이었다"고 밝혀 공감을 자아냈고, 우영의 남다른 LP사랑에 멤버들은 "너 진짜 음악 좋아하는구나"라며 감탄했다.

또 '김숙티비'의 PD는 김숙의 스태프 사랑을 증언해 뭉클하게 했다. 주우재는 자신의 첫사랑과 예기치 못했던 데뷔 과정을 고백했다. 주우재는 '18세에 미치게 사랑했던 첫사랑과 이별한 후에 한 행동은?'이란 문제에서 "2주간 급식을 거부하고 복도에서 울고 다녔다"고 절절한 사연을 공개했다.

이어 대기업 취업을 준비하던 대학생 시절, 우연히 스트리트 매거진에 사진이 찍히게 되면서 모델로 연예계에 발을 들이게 된 과정을 고백해 시선을 모았다. 이에 김숙은 "성공 신화 듣는 거 같다"라며 "너 인생이 되게 멋있다"고 엄지를 치켜세웠다. 최고의 슈퍼 호스트에는 3.9점을 획득한 홍진경이 선정됐다.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