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 연고지 12개 고교 야구부에 연습구 8500개 기증

양정웅 기자 / 입력 : 2022.11.28 12:15 / 조회 : 1253
  • 글자크기조절
image
NC 다이노스로부터 드림볼을 기증받은 마산고 야구부. /사진=NC 다이노스 제공
NC 다이노스가 연고지 유망주 선수들을 위해 야구공을 전달했다.

NC는 28일 "연고지역 고등학교 12개 야구팀에 드림볼 8500개를 지난 25일 기증했다"고 밝혔다.

드림볼은 NC 다이노스 선수들이 한 시즌 동안 경기와 훈련에 사용한 야구공이다. 프로선수들의 땀과 열정이 배인 드림볼을 지역 아마 야구팀에 기증하며 지역의 야구 꿈나무들을 향한 격려와 응원의 마음을 전했다.

NC는 2015년부터 연고지역 아마팀에 드림볼을 전달해왔다. 올해는 마산용마고, 마산고, 김해고, 울산공고BC, 물금고, 군산상고, 전주고 등 고등학교 12개 야구팀에 전달했다.

임선남 NC 다이노스 단장은 "우리 선수들의 땀과 열정이 담긴 드림볼이 지역의 야구 꿈나무들에게 전해져 꿈과 희망을 키우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 앞으로도 NC는 연고 지역 아마추어 선수들이 한국 야구의 근간으로 자라날 수 있도록 도우며 함께 성장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진민수 마산용마고 감독은 "NC의 꾸준한 지원에 지역 아마추어 야구팀 선수단과 관계자들 모두 든든함을 느낀다. 이번 드림볼로 우리 선수들이 NC 다이노스 선수들의 열정을 느끼며 더욱 열심히 자신의 꿈을 향해 도전하길 바란다. 나 또한 지도자로서 우리 선수들이 훌륭한 프로선수로 성장할 수 있도록 책임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손율기 마산용마고 학생(2학년)은 "야구를 시작한 초등학생 때부터 NC의 지원을 받으며 야구를 해왔다. 그렇기에 오래전부터 내 꿈은 NC 다이노스 선수가 되는 것이다. 주변의 많은 도움 속에 프로선수의 꿈을 키우고 있는 만큼 야구 실력은 물론 모범적인 선수가 될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