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의 소녀 출신 츄, 바이포엠과 새 출발할까

김노을 기자 / 입력 : 2022.11.28 20:38 / 조회 : 598
  • 글자크기조절
image
그룹 이달의 소녀 츄가 1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켄싱턴호텔 여의도에서 열린 tvN 웹드라마 '필수연애교양'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이기범 기자 leekb@
그룹 이달의 소녀 출신 츄가 새 출발을 앞뒀다.

28일 가요계에 따르면 츄는 바이포엠스튜디오에 새 둥지를 틀었다. 바이포엠 스튜디오는 머지 않은 시일 내 츄의 영입을 밝힐 예정이다.

츄는 지난 2017년 이달의 소녀 프로젝트를 통해 가요계에 얼굴을 알렸다. 이듬해 이달의 소녀 멤버로서 왕성한 활동을 펼쳤다.

한편 츄 전 소속사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는 25일 "스태프들을 향한 츄의 폭언 등 갑질 관련 제보가 있었고, 조사한 바 사실이 소명됐다"며 츄를 이달의 소녀에서 제명하고 퇴출시킨다고 발표해 파장이 일었다.

김노을 기자 sunset@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