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매살' 이서진, 주현영에 "부녀 사이 밝히자" 제안 [별별TV]

이빛나리 기자 / 입력 : 2022.11.28 21:52 / 조회 : 88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연예인 매니저로 살아남기' 방송화면
'연예인 매니저로 살아남기'에서 이서진이 주현영에게 회사에 부녀 사이임을 밝히자고 제안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연예인 매니저로 살아남기'에서 마태오(이서진 분)가 숨겨둔 딸 소현주(주현영 분)와 점심 식사를 했다.

소현주는 마태오에 "저 내일부터 현장 나가요. 은결(신현승 분)이 담당으로요"라며 마태오의 아들 고은결의 매니저로 일하게 됐다고 알렸다. 소현주는 "근데 걱정하지 마세요. 은결이 배우로서의 장단점 누구보다 잘 아니까"라고 말했다.

마태오는 "그래. 열심히 해. 은결이 힘들 텐데 네가 옆에서 많이 챙겨줘. 너한테도 미안하다. 너도 많이 힘들 텐데"라며 미안해했다. 소현주는 "아니에요"라고 말했다. 마태오는 "그래서 말인데 이 상황을 내가 좀 바로잡아보려고 회사에도 말해야지 네가 내 딸이라고"라고 제안했다.

소현주는 "이제 와서 딸이라고 하면 배신감 느끼실 거예요. 그동안 감쪽같이 속였다고 은결이도. 저는 정말 괜찮으니까 회사에는 지금처럼 비밀로 해주세요"라고 마태오를 말렸다.

이빛나리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